본문으로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메뉴로 바로가기

금연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링크복사

금연뉴스

흡연 및 금연에 관한 국내외의 새로운 소식들을 알려드립니다.

액상 전자담배 면세점서도 퇴출되나…롯데·신라 공급 중단 상세페이지

제목, 작성자, 작성일 내용 정보를 제공합니다.

액상 전자담배 면세점서도 퇴출되나…롯데·신라 공급 중단
작성자 길잡이 작성일 2019-10-29
출처 연합뉴스

신세계면세점도 신규 발주 중단…롯데 "조만간 재고판매도 중단"

(서울=연합뉴스) 이신영 기자 = 편의점에서 시작된 액상형 전자담배 판매 중단 움직임이 면세점 업계로까지 확대되고 있다.


롯데면세점과 신라면세점은 28일 정부의 액상형 전자담배 사용중단 권고에 따라 이날부터 가향 액상형 전자담배 신규 공급을 중단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롯데면세점에서는 쥴랩스와 시드툰드라, 픽스, 비엔토의 액상형 가향 전자담배 12종, 신라면세점에서는 쥴랩스와 시드툰드라 등 5종이 판매되고 있다.


롯데면세점은 "가향 액상 전자담배와 관련한 논의를 지속해 조만간 협의가 이뤄지는 대로 남아있는 재고 판매도 중단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신세계면세점도 이날부터 매장에 남아 있는 재고를 제외한 가향 액상 담배 12종의 신규 발주를 중단했다.


또 편의점 미니스톱도 29일부터 쥴랩스 3종의 신규 공급을 중단하기로 했다.


정부는 앞서 23일 중증 폐 질환 유발 논란이 일고 있는 액상형 전자담배에 대해 사용 중단을 권고했다.


그러자 이튿날 편의점 GS25가 선제적으로 쥴랩스의 트로피칼·딜라이트·크리스프 3종과 시드툰드라 1종 판매를 중단했고 이마트와 삐에로쇼핑, 일렉트로마트도 정부의 위해 성분 분석 결과가 나올 때까지 비엔토 7개 제품과 릴렉스 2개 제품 판매를 잠정 중단했다.


25일에는 편의점 업계 1위인 CU가, 26일에는 세븐일레븐과 이마트24가 추가 공급 중단에 가세하면서 액상형 전자담배는 사실상 편의점에서 퇴출당한 상황이다.


여기에 면세점 업계까지 신규 발주 중단에 나서면서 판매 중단 움직임이 유통업계 전반으로 확산할지 주목된다.


현대백화점 면세점은 유해성 조사 결과 등 추이를 지켜보고 있다고 밝혔다.


롯데마트와 홈플러스는 액상 전자담배를 취급하지 않는다.


eshiny@yna.co.kr


2019/10/28 17:34 송고


기사 전문은 다음 링크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https://www.yna.co.kr/view/AKR20191028146500030?section=search

이전, 다음 게시물 목록

이전,다음 게시물 목록을 볼 수 있습니다.

이전글 박능후 "대마성분 없는 액상형 전자담배도 환자 나와 중단 권고"
다음글 3분기 궐련형 전자담배 판매 14.3% ↓…액상형도 8∼9월 감소세(종합)

페이지만족도 조사

현재 페이지에 대하여 얼마나 만족하십니까?

확인
상단으로 이동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