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메뉴로 바로가기

체험 및 비법전수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링크복사


체험 및 비법전수 (금연비법 및 감명깊은 글은 추천을 통해 추천글 보기로 이동됩니다.)금연아이콘 소개

금연에 도움이 되는 다양한 의견을 자유롭게 공유할 수 있습니다.

* 저속한 표현, 타인의 명예훼손, 상업성, 불 건전한 내용의 게시글을 게시할 경우
임의로 삭제될 수 있으며 금연길라잡이 서비스 이용에 불이익이 갈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 커뮤니티 글을 제외한 기타 문의글은 온라인상담실 또는 홈페이지 문의 게시판을 이용해주시기 바랍니다.

(고양이 싫어하시는 분은 보지마세요) 울 냥냥 상세 페이지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추천수, 내용 정보를 제공합니다.

(고양이 싫어하시는 분은 보지마세요) 울 냥냥
작성자 붕빠2 작성일 2019-07-19
조회수 211 추천수 2

2016년인가...
정확히 기억이 안 나네요...

집앞 공사장에서 어미를 찾는 고양이 울음소리를 듣고...
며칠후, 마눌과 맥주마시러 꼬치집에 가다가...
공사장에서 새끼 고양이 울음소리 때문에, 고양이를 찾다가...
마눌에게...
"...저고양이 잡아다가 키울까?..."
마눌 : "...응..."

결론...
새벽 3시에 그 고양이를 잡아왔다 !!!


어미가 죽었는지, 배가 고픈지...
무쟈게 울던 쪼매만한 고양이...
다리에 염증있고, 짤라진 꼬리에 염증과 피떡...
오른쪽 엉치뼈는 탈골에...(동물병원에 갔더니, 수술비만 100만원 이란다...ㅋㅋ...사기꾼...)
external_image



예전에 저러했던 녀석이 (암컷이고요...중성화 수술로 70만원 깨졌어요...ㅜㅜ) 지금은 이렀게 컸네요...

제 금연일수 만큼 무럭무럭 자라고 있습니다...
external_image
external_image
external_image

external_image
external_image

이전, 다음 게시물 목록

이전,다음 게시물 목록을 볼 수 있습니다.

이전글 담배꽁초! 쓰레기가 아닌 유해물질
다음글 오늘만 참자

전체댓글수 0

페이지만족도 조사

현재 페이지에 대하여 얼마나 만족하십니까?

확인
상단으로 이동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