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메뉴로 바로가기

국내외 흡연 및 금연 연구 동향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링크복사

국내외 흡연 및 금연 연구 동향

흡연 및 금연에 관한 국내외의 새로운 소식들을 알려드립니다.

'폐 기능 저하 늦추고 회복하는데 신선한 토마토 등 과일 좋아' 상세페이지

제목, 작성자, 작성일 내용 정보를 제공합니다.

'폐 기능 저하 늦추고 회복하는데 신선한 토마토 등 과일 좋아'
작성자 길잡이 작성일 2017-12-26
출처 연합뉴스

존스홉킨스대 연구, 담배 피우다 끊은 사람들에게 특히 효과


(서울=연합뉴스) 최병국 기자 = 노화에 따른 폐 기능 저하 속도를 늦추는데 토마토나 사과를 비롯한 신선한 과일이 좋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특히 흡연으로 손상된 폐 기능의 회복까지 촉진하는 것으로 나타나 담배를 피우다 끊은 사람들에게 더욱 좋다고 미국 존스홉킨스대학 보건대학원 바네사 가르시아-라르슨 교수팀이 밝혔다.


연구팀은 영국, 독일, 노르웨이 성인 680명을 대상으로 2002년과 2012년 각각 식습관과 폐 기능 검사를 했다.


폐 기능 검사엔 초당 공기를 의식적으로 뱉어낼 수 있는 노력날숨폐활량(FEV1)과 6초 동안 공기를 들이마실 수 있는 능력을 재는 노력최대들숨량(FVC)이 포함됐다.


10년 동안 이들의 폐기능 저하량은 평균 날숨 445㎖, 들숨 389㎖였다.


연구팀에 따르면 통상적으로 30세 무렵부터 호흡기 기능이 떨어지기 시작하며, 그 저하속도는 개개인의 건강상태나 환경 등에 따라 다르다.


연구팀 분석 결과 토마토를 하루 2개 이상 또는 사과나 바나나, 허브티 등을 3개 이상 섭취하는 그룹의 호흡기 기능 저하 속도가 1개 미만 섭취 그룹에 비해 느렸다.


나이, 신장, 성, 체질량지수, 사회경제적 지위, 신체활동, 총열량섭취량을 비롯해 호흡기 기능 저하에 영향을 줄 수도 있는 다른 요인들을 제거, 조정한 결과다.


사과, 바나나, 토마토, 허브차 등이 날숨과 들숨 능력 저하를 늦추는 효과가 연평균 3.5㎖~4.7㎖로 계산됐다.


연구팀은 이런 효과가 두루 나타나지만, 특히 금연자에게 좋은 점에 주목했다. 금연을 하면 당장 좋아지는 것이 많지만 오래 손상된 폐 기능이 완전 회복되기까지는 시간이 많이 걸린다.


그런데 과일 등에 풍부한 항산화물질 등 여러 영양소가 손상된 폐 기능의 회복에도 일정하게 도움을 줘 기능 저하 속도를 늦춘 것으로 보고 있다.


연구팀은 만성폐색성폐질환(COPD) 환자에게도 약물 복용과 병행헤 신선한 과일과 야채를 풍부하게 섭취하도록 권고하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강조했다.


한편, 연구팀은 페기능 저하 지연 효과는 신선 과일에만 해당하며 토마토소스를 비롯한 과일 가공제품은 별 영향을 미치지 못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덧붙였다.


이 연구결과는 학술지 '유럽 호흡기 저널'(ERJ) 12월호에 실렸다.


choibg@yna.co.kr

이전, 다음 게시물 목록

이전,다음 게시물 목록을 볼 수 있습니다.

이전글 '흡연, 요추부 척추관 협착증 위험↑'
다음글 '전자담배 사용자, 아토피 피부염 진단율 2배'

페이지만족도 조사

현재 페이지에 대하여 얼마나 만족하십니까?

확인
상단으로 이동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