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메뉴로 바로가기

금연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링크복사

금연뉴스

흡연 및 금연에 관한 국내외의 새로운 소식들을 알려드립니다.

높은 흡연율에 골머리…터키, 담뱃세 인상 움직임 상세페이지

제목, 작성자, 작성일 내용 정보를 제공합니다.

높은 흡연율에 골머리…터키, 담뱃세 인상 움직임
작성자 길잡이 작성일 2019-08-13
출처 연합뉴스

높은 흡연율에 골머리…터키, 담뱃세 인상 움직임


[EPA=연합뉴스]

(이스탄불=연합뉴스) 김승욱 특파원 = 높은 흡연율로 골머리를 앓고 있는 터키에서 담뱃세를 인상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나오고 있다.


터키 일간 사바흐는 12일(현지시간) 집권 여당인 정의개발당(AKP) 소속 무셰레프 페르빈 두르구트 국회 보건가족노동위원회 부위원장이 정부에 담뱃세 인상을 촉구했다고 전했다.


두르구트 부위원장은 "터키는 유럽 37개국 중 가장 저렴하게 담배를 살 수 있는 국가"라며 "흡연율을 낮추기 위해서는 담뱃세를 인상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담배 가격을 올리면 담배 소비가 줄어들 것"이라며 "흡연에 따른 의료비 지출도 줄어들어 보건 관련 재정 부담도 덜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조사 결과 담뱃세를 10% 올리면 청소년 흡연율이 15% 감소하는 것으로 나타났다"며 "우리는 헌법에 따라 청소년과 어린이를 보호하기 위해 최선을 다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터키 정부의 공식 자료에 따르면 지난해 흡연과 관련한 의료비용은 697억 리라(약 15조2천600억원)로 집계됐으며, 이는 터키 국내총생산(GDP)의 약 3.6%를 차지하는 금액이다.


터키의 흡연율은 2016년 기준 31.6%로 OECD 국가 평균 흡연율 18.5%보다 10%포인트 이상 높다.


공식적인 수치는 없지만 전문가들은 매년 터키에서 10만 명 이상이 흡연과 관련한 질병으로 사망하는 것으로 추산한다고 신문은 전했다.


kind3@yna.co.kr


2019/08/12 22:17 송고


기사 전문은 다음 링크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https://www.yna.co.kr/view/AKR20190812164500108?section=search

이전, 다음 게시물 목록

이전,다음 게시물 목록을 볼 수 있습니다.

이전글 간접흡연 경험 장소는…"1위 길거리, 2위 아파트 베란다·복도"
다음글 "흡연기간 길고 흡연량 많으면 궤양성대장염 위험 증가"

페이지만족도 조사

현재 페이지에 대하여 얼마나 만족하십니까?

확인
상단으로 이동

상단으로